[2019.06.19 - 패치노트] 댓글에 이모티콘을 사용해봅시다.
로그인
탑4를 향한 경주 : 케인만이 이 토트넘을 구원할 수 있다.
치킨가츠동 조회 추천 작성일
주소복사

 

 

 

 

 

출처 :https://www.premierleague.com/news/1111077 

 

프리미어리그 공홈에서 현재 탑4진입을 두고 경쟁하는 4팀, 맨유 아스날 토트넘 첼시를 두고 

 

간단한 칼럼을 썼습니다. 

 

글쓴이는 프리미어리그 공홈에 전술전문 칼럼니스트이며 전 축구선수Adrian Clarke입니다.

 

이에 대한 번역이고 시작은 토트넘입니다. 아무래도 순위순으로 올렸던데 저도 순위순으로 올리겠습니다.

 

 

 

4를 향한 경주 : 케인만이 이 토트넘을 구원할 수 있다.

 

 

토트넘 핫스퍼

 

마우리시오 포체티노는 두명의 선수를 전방에 기용하며 흥미로운 변화들을 시도했다.

 

17/18시즌때는, 6경기를 제외하고는 모두 원톱을 사용했다.

 

그러나 올시즌 루카스 모우라와 손흥민이 좋은 활약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포체티노는 30번의 경기중 16번이나 투톱을 활용했다.

 

 

 

Unsuccessful experiment


 

허나 그 실험이 진정으로 잘 먹힌 것은 아니다.

 

토트넘은 41212 다이아몬드 포메이션을 해서, 첼시를 3:1로 꺾을때나, 에버튼을 6:2로 꺾었을 때와 같은 순간을 맛보기도 했으나

 

일반적으로 이 포메이션은 그렇게 단단하지 않았고 다른 투톱들도 고생을 했다.

 

 

Defence exposed


 

다음 아래 통계가 명백히 어떤 문제인지 보여준다. 토트넘은 많은 골을 실점 하고 있고 투톱을 활용했을 때 1톱일때보다 더 크게 실점한다.

 

공격적으로 조금 더 과감한 전술이 오히려 경기장 내 다른 부분에 있어 취약함을 노출 시킨 것이다.


Spurs

Two strikers

One striker

Matches

16

14

Won

8

12

Drawn

1

0

Losses

7

2

Ave pts

1.6

2.6

Goals for

31

26

Goals against

23

9

Clean sheets

3

7

 

 

Explaining the numbers

 

 

 

허나 투톱이 원하는 결과를 내지 못했다고, 반드시 포워드진들이 문제라는 건 아니다.

 

해리케인은 꼭지점에서 원톱으로 뛰는 것이 흔히들 말하듯이 가장 최고의 위치겠지만, 케인 그 어떤 포지션이던지 득점은 꾸준히 해왔다.

 

이번시즌 초반, 루카스 모우라도 스트라이커로서 좋았으며, 손흥민 역시 전진하는 역할을 수행하며 굉장히 위협적인 모습을 보여줬따.

 

실제로 이 포체티노의 남자들은 투톱일 때 더 많은 득점을 만들었다.

 

 

Pochettino's preferred formations


Formation

Starts

Ave pts

4-1-2-1-2

10

1.5

4-2-3-1

9

2.3

4-3-2-1

3

3.0

3-1-4-2

3

1.3

3-4-2-1

2

3.0

3-5-2

2

1.5

4-4-2

1

3.0

 

 

 

그러나 토트넘은 확실히 투톱일 때 더 취약했다. 왜냐하면 사이드에서의 밸런스가 볼없는 상황시 흔들렸기 때문이다.

 

41212 다이아몬드 포메이션에서는 측면에 숫자가 부족했고, 하나 혹은 두명의 풀백을 전진시켰다.

 

그리고 이러한 움직임은 토트넘 중앙 수비수들이 역습상황시 상대에게 간격을 노출하게 만들었다.

 

 

Midfield issues

 

중앙 미드필더 역시 오랜기간 고민이었다.

 

에릭다이어가 폼과 피지컬적으로 문제를 겪고, 빅토르 완야마 역시 부상에 걸리며, 무사 뎀벨레는 클럽을 떠났다. 이러한 상황들을 통해 토트넘의 수비형 미드필더 선택지는 줄어들었다.

 

공격형 미드필더를 중앙공격수 역할에 투입시키면서, 미들 써드 지역에서 안정감이 부족해지고 동시에 볼소유권을 헌납할시 측면이 약해졌다.

 

경기 중에 포체티노가 (다이아몬드로 시작했지만) 4231이나 4321같은 기존 포메이션으로 돌아가는걸 심심치않게 볼 수 있었다.

 

공격과 수비사이 최선의 균형을 맞추기 위해서는 변화가 필요하다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SNS PIC) 아포엘 FC 비드 벨레치 임대 완료 심규선 0 20:59 5
SNS PIC) 알 와흐다 FC 임창우 재계약 완료 심규선 0 20:54 7
SNS PIC) 2018/2019시즌을 마지막으로 뉴캐슬 유나이티드를 떠나는 라파엘 베니테즈 심규선 0 20:46 5
SNS PIC) 감바 오사카 우사미 다카시 영입 완료 심규선 0 20:44 6
번역기사 '월드 스타' 강원-포항, 전 세계적으로 화제.."축구 역사상 최고의 역전극" 심규선 1 12:45 58
SNS PIC) 스타드 말레르브 캉 안소니 곤살베스 영입완료 심규선 1 00:16 33
SNS PIC) 자신의 SNS에서 파리 생제르망을 떠나는걸 발표한 다니엘 알베스 심규선 1 00:07 56
SNS PIC) HNK 리예카 안토니오 촐락 영입완료 심규선 1 00:01 27
SNS PIC) FC 아우크스부르크 이아고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50
SNS PIC) 볼로냐 FC 1909 마티아 바니 영입 완료 심규선 1 2019.06.23 30
SNS PIC) UC 삼프도리아 파비오 데파올리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20
SNS PIC) 스타드 드 랭스 프레드라그 라이코비치 영입 완료 심규선 1 2019.06.23 27
SNS PIC) 툴루즈 풋볼 클뢰브 에프티미스 쿨루리스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22
SNS PIC) 홀슈타인 킬 에마누엘 이요하 임대 완료 심규선 1 2019.06.23 56
SNS PIC) SC 헤이렌베인 히샴 파이크 완전 영입 및 옌스 오드가르드 임대 완료 심규선 1 2019.06.23 38
SNS PIC) VFB 슈투트가르트 하마디 알 가디위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39
SNS PIC) VFB 슈투트가르트 파비앙 브레들러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36
SNS PIC) 1. FC 우니온 베를린 앤서니 우자 영입 완료 심규선 1 2019.06.23 40
SNS PIC) 포츠머스 FC 엘리스 해리슨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23
SNS PIC) 블랙번 로버스 FC 스튜어트 다우닝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31
SNS PIC) 포츠머스 FC 폴 다우닝 영입 완료 심규선 1 2019.06.23 26
SNS PIC) 브라이턴 & 호브 앨비언 FC 매튜 클라크 영입 완료 심규선 1 2019.06.23 22
SNS PIC) 베네벤토 칼초 필리포 인자기 감독선임 완료 심규선 1 2019.06.23 27
SNS PIC) 아탈란타 BC 루이스 무리엘 영입완료 심규선 1 2019.06.23 22
SNS 유벤투스 풋볼 클럽 로드리고 벤탄쿠르 재계약 완료 심규선 1 2019.06.23 18
12345 ... 18